스킵 네비게이션


현재 페이지 위치 : Home 대학소개 숭실 홍보 주요뉴스

주요뉴스

숭실의 미래를 밝히는 강력한 에너지

본교, 스타트업 펌프 벤처 스튜디오 개관
작성자 홍보팀조회수 709날짜 2018.06.18
파일 첨부 파일 1529287229856.jpg 

 

 본교, 스타트업 펌프 벤처 스튜디오 개관

 본교는 창업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6월 15일(금) 오후 3시 스타트업 펌프 벤처 스튜디오(STARTUP PUMP venture studio)를 개관했다.

 본 창업지원 공간은 교내 벤처중소기업센터 207호에 위치하며 면적 348.34㎡ (105평) 규모에 ▲멘토링룸 ▲프로젝트룸 ▲코워킹 스페이스 ▲테라스 공간 등으로 구성됐다.

 개관식에서 황준성 총장은 “본교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하며 학생들이 자신들의 꿈을 펼칠 수 있는 공간을 조성했다”며 “미국의 뱁슨 컬리지(Babson College)를 모델로 삼아 제2의 스티브 잡스, 마크 저커버그가 배출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펼치겠다”고 전했다.

 더불어민주당 황희 국회의원은 축사에서 “앞으로 국가의 성장은 강소·중소기업 중심으로 이뤄질 것”이라며 “최초로 전자계산학과를 개설한 숭실대학교가 선도적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고, 본 벤처 스튜디오를 기회의 장으로 삼아 역량 있는 인재를 양성하길 바란다”고 축하했다.

 이어 중소벤처기업부 최수규 차관은 “숭실대학교는 국내 창업선도대학 중, 최고의 성과를 내고 있다”며 “스타트업 펌프 벤처 스튜디오가 젊은이들의 꿈이 이뤄지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축사했다.

 마지막으로 심영복 총동문회장은 “다수의 졸업생이 벤처 기업을 창업하는 스탠포드 대학이 각광받고 있다”며 “숭실대에도 명실상부한 기업을 만들어 낼 수 있는 학풍이 조성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스타트업 펌프 벤처 스튜디오의 멘토링룸은 국내 최초로 ‘창업지원형 산학협력 중점교원’이 상주해 멘토링을 제공하는 공간으로 사용되며, 학생 및 기업 대상 원스톱 창업 상담창구로 활용될 예정이다. 프로젝트룸은 교내에서 선발된 창업 동아리 및 창업을 꿈꾸는 일반 학생들이 개별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는 창의 공간으로 마련됐다.

 특히 코워킹 스페이스에는 개인 또는 그룹이 자유롭게 아이디어를 공유할 수 있도록 20여 명 규모의 이동식 책상을 배치했다. 열린 연단 및 빔 프로젝트를 설치하여 대규모 행사 및 프로그램 운영 시 활용 가능한 공간으로도 구성했다. 창업관련 도서와 교내 창업기업의 제품도 전시할 예정이다.

 최자영 창업지원단장은 “본교는 창업능력을 갖춘 인재를 배출하기 위해 학생들의 아이디어 개발, 문제해결 능력, 진로개척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창의 공간을 마련했다”며 “보다 양질의 창업 프로그램 운영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모든 룸은 사전예약시스템을 활용하여 이용이 가능하다. 코워킹 스페이스는 매달 ‘기업가정신 특강’을 진행할 예정이며 필요시 창업 활동을 지원하는 데모데이 또는 투자설명회(IR) 등을 대비한 훈련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개관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는 황준성 총장>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김회권 숭실대 교목실장, 황희 국회의원, 심영복 숭실대 총동문회장, 중소벤처기업부 최수규 차관> 

<스타트업 펌프 벤처 스튜디오를 설명중인 최자영 창업지원단장>

<스타트업 펌프 벤처 스튜디오 제막식, 왼쪽부터 최자영 숭실대 창업지원단장, 송진태 총학생회장, 이청재 노동조합지부장, 최수규 중소벤처기업부 차관, 황희 국회의원, 황준성 숭실대 총장, 심영복 총동문회장, 정진강 학사부총장, 문용 연구·산학협력처장, 김회권 교목실장)>

홍보팀 (pr@ssu.ac.kr)

이전 백정화 동문(불문 82), 숭실발전기금 3천만 원 출연 약정
다음 한국기독교박물관, 제13회 박물관 문화 아카데미 개최
인쇄
담당부서 :
홍보팀
담당자 :
한승희
이메일 :
hsh7403@ssu.ac.kr
최종수정일 :
2015.07.16